McCormick과 한인교육

Moffatt.jpg  OldKoreanSeminary.jpg

1909 한국에서 활동하던 40명의 선교사 중에 11명이 맥코믹 신학교 출신이었습니다.

한국의 장로교 신학교는 1901 마펫(Samuel Moffett) 평양의 자신의 집에서 학생을 가르치며 시작하였습니다. 1902년에 명의 한국학생과 함께 정식으로 신학반을 시작하여 1907년의 7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습니다. 신학교의 교장 마펫과 Charles A. Clark, Sadie Moor, Charles Bernheisel, James Adams 등의 맥코믹 신학교 출신의 교수들은 신학 교육은 물론 초기 한국장로교회 신학형성에 영향을 미쳤습니다.

마펫의 노력으로Cyrus McCormick (1809-1884) 부인Nettie McCormick(1835-1923) 여사는 11,000만원을 기증하여 평양신학교의 건물을 완공하였습니다. 2 기와 건물인 신축 교사는 1,000명을 수용하는 채플이 있었습니다. 1922년에는 다시 McCormick부인이 70,000원을 기증하여 3 건물을 새로 지었고, 기숙사 6 2채를 맥코믹 기념관이라고 명명하였습니다.

1980년대 중반에 맥코믹은 증가하는 시카고 지역 한인교회와 협력하기 위해 Korean-American Ministry Center 설치하여 한인교역자 계속교육과 한인 신학생 교육에 협력합니다. 이후 정교수로 윤승구, 전헌, 한윤천, 이재원 교수가 재직하여 한국 교회의 신학과 맥코믹의 가교가 되었습니다. 한국 유학생의 증가로 학생의 25%까지 이르렀고, 한국어 D. Min과정이 개설되는 목회자 교육, 한국 신학생들을 위한 교육을 위한 협력이 증대하였습니다.

1993년부터 장로회신학대학교와 공동으로 D. Min program 운영하여 2000년대 후반까지 많은 한인 목회자들이 맥코믹의 교육을 공유하였습니다. 맥코믹 캠퍼스에서 미주 한인 목사들을 위한 D. Min과정이 2017년부터 재개 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RecentKoreanDMins.jpg